천불동 전체글 보기/검색

 알 립 니 다

 대 중 공 사

 가 입 인 사

 정자나무 그늘

 행사/번개/후기

 천불동 앨범

 순례/풍경/문화 갤러리

 가족/연인/친구 갤러리

 교계행사,공연 알림

 천불모(어머니방)

 푸른벌판(청소년)

 천불동 웹 법계 만들기


  천불동 전체 글 보기/검색 (장경각 자료 제외)

장경각 자료를 제외한 천불동의 모든 글을 보고 검색할 수 있습니다.
보기·검색·다운로드를 할 수 있습니다. 쓰기·수정·삭제·댓글달기는 원래의 게시판으로 가서 하여야 합니다.

제목   범망계본132
이름 동봉스님 날짜 2018-06-23 [05:43] 조회 352

기포의 새벽 편지-1256
범망계본132
동봉


마흔 여덟 가지 경구계

03. 식육계食肉戒3
불자에게 고하나니 고기먹지 말지니라
어떤중생 고기라도 먹어서는 아니되니
이세상의 모든생명 그들고기 먹는이는
자비로운 불성씨앗 끊어냄이 되는지라

일체모든 중생들이 두려움을 느끼면서
시나브로 그들곁에 다가오지 않으리니
그러므로 보살들은 자비심을 일으키어
어떤중생 일지라도 일체고기 먹지말라

보살계를 받은이가 고의로서 먹게되면
고기먹는 것으로써 많은죄를 쌓음이라
자비심을 버림이요 보살일수 없음이니
마흔여덟 경구죄중 세번째를 범함이라
-----♡-----

밥 식/먹을 식, 먹이 사, 사람 이름 이食
밥 식食 자체 부수로 총9획이며
'뜻모음會意문자'로 보고 있습니다
'보고 있다'라고 표현한 것은
대개 '꼴소리形聲문자'나
또는 '그림象形문자' 따위는
짜임새나 모양새로 쉽게 이해할 수 있는데
이 '뜻모음會意문자'를 비롯하여
'일가리킴指事문자'나
'거짓빌림假借문자'
'굴러부음轉注문자' 등은 쉽지 않습니다

대표적 새김이 밥 식食입니다
여기에 담긴 뜻은
밥 외에 음식, 먹다, 먹이다, 현혹케 하다와
제사祭祀, 벌이, 생활, 생계, 지우다 등과
먹이 사食 자로 새길 경우
먹이 외에 밥, 기르다, 먹이다 등과
양육養育하다 따위의 뜻이 들어있습니다
사람의 이름으로 쓸 경우는
사람 이름 이食 자로 새기는 까닭에
'식'이나 '사'로 읽지 않고 '이'로 읽습니다

이는 마치 '아비 부父' 자를
사람 이름에 적용시켜 놓을 경우에는
'사내 보父' 자로 새기기 때문에
'부'로 발음하지 않고 '보'로 발음합니다
예를 들면 야보冶父/야보野父 따위입니다
밥 식/먹을 식饣자는 식食의 간체자로
독립된 글자보다는 의미소/부수로서
'꼴소리문자'에서 왼쪽에 놓이게 됩니다

아무튼 '밥 식食' 자는 뜻모음문자입니다
사람人이 살아가기 위해서는
즐겨良먹는 음식물로 밥食을 들겠지요
처음에는 사람에게 먹이다 하여
타동사他動詞였던 것이
먹이 사食 라는 명사로 번져갔고
나중에 먹을 것食이란 명사와
'먹게 하다飼'라는 사역동사로서
소리값과 의미소도 약간씩 바뀌게 됩니다

고기 육, 둘레 유肉
고기육肉 자체 부수이며 총6획입니다
고기 육肉 자는 육서六書중
어떤 글자에 해당할까요
첫째 꼴소리形聲문자
둘째 뜻모음會意문자
셋째 일가리킴指事문자
넷째 거짓빌림假借문자
다섯째 굴러부음轉注문자
여섯째 그림象形문자 중 어느 글자일까요
그렇습니다 여섯째 그림문자입니다

이 고기 육肉 자에 담긴 뜻으로는
고기 외에 살, 몸, 혈연血緣 따위가 있고
짐승 고기나 짐승 살의 뜻이 들어있습니다
가령, 둘레 유肉 자로 새길 경우에는
둘레와 함께 저울추의 뜻이 들어있지요
다른異 꼴形 같은同 뜻意의 글자
이체자異體字에 이런 글자가 있습니다
곧 고기 육, 둘레 유宍 자지요
하늘宀 아래 여섯六 방위가 둘레宍입니다
하늘 땅 동서남북 육면체를 가리키지요
따라서 고기 육 자보다는 둘레 유 자입니다

고기 육肉자는 그림문자라 했습니다
신에게 바치는 동물 고기의 썬 조각으로
도마 조俎 자 따위 글자에 포함되는 
저녁 석夕 자 비슷한 모양은 
본디 고기 육肉 자의 옛 자형이었습니다
나중에 달 월月 자로 쓰는 일이 많아지면서
이것을 해日 달月의 달 월月과 구별하여
육달월부月 부수로 묶어놓았습니다
소릿값 '육'의 음이 부드럽지 않은가요?
가깝고 부드러운 관계를 뜻하기도 합니다

이왕 고기 이야기가 나온 김에
고기 육肉 자를 부수로 한 자들을 볼까요

들 입入 자 아래 고기 육肉 자를 놓은
짝짓기할 조/흘레할 조肏 자가 있습니다
살肉 속으로 파고들어가는入 모습을
그림象形문자로 표현한 글자지요
씹 조/어를 조/성교할 조 자로도 새깁니다
구울 자/구울 적䏑 자는 총10획으로
구울 자/구울 적炙 자와 같은 글자입니다
저민 고기와 저미지 않은 고기肉를
화덕 위에 굽는 모습을 표현한 모습입니다

군살 노胬 자는 육서 중 어디에 해당할까요
네, '꼴소리形聲문자'가 맞습니다
의미소意味素인 고기육肉 부수에
소릿값으로 종 노奴 자가 놓였으니까요
총11획으로 군살을 뜻하는 글자입니다
고깃점 자胾 자는 총12획이며
역시 가장 흔한 '꼴소리문자'에 들어갑니다
고기육肉 부수에 소릿값 재𢦏 자지요
저민 고깃덩이 곧 고깃점과
산적散炙을 뜻하는 글자로 보면 좋습니다

썩은 고기 자胔 자도 총12획입니다
의미를 담고 있는 고기육肉 자와
소릿값 이 차此가 만난 꼴소리문자입니다
썩은 고기를 가리키며
살이 붙은 새나 짐승의 남은 뼈
바다거북과의 바다거북을 가리킵니다
저민 고기 련/연脔 자는
저민 고기 련/연臠 자로 더불어
총획수는 12획 25획으로 좀 다르지만
결국 같이 쓰고있는 글자입니다
저민 고기, 고깃점, 쪼개다, 여위다 
여윈 모양 파리하다 핏기가 전혀 없다
따위의 뜻을 지니고 있습니다

썩을 부腐 자는 총14획이며
부수 고기육肉에 소릿값 마을 부府가 만난
전형적인 꼴소리문자입니다
썩다, 썩히다, 역한 내가 나다, 마음 상하다
음부를 제거하는 형벌로 궁형宮刑과
개똥벌레/반딧불이의 뜻이 들어있습니다
새알 란/새알 난膥 자는 총17획이고
'일가리킴指事문자'로 여겨집니다
미완未成의 고기肉가 무엇입니까
알입니다. 새알이고, 고환이며, 정소입니다

등골뼈 려/등골뼈 여膐 자는 총16획으로
고기육肉 부수에 나그네 려旅가 만나
이루어진 꼴소리문자입니다
담긴 뜻으로는 등골뼈에 해당하는 척추와
근육의 힘, 등에 지다, 힘쓰다 따위입니다
배꼽 제䐡 자도 총16획으로
부수 고기육肉에 소릿값 제齐가 만나
'꼴소리문자'로 되었음을 알 수 있습니다
탯줄 자국인 배꼽과 함께
오이 꼭지를 가리키기도 하고
과일 꼭지와 줄기를 뜻하기도 합니다

볼기 둔臋 자는 총19획입니다
고기육肉에 전각 전殿이 소릿값으로
전형적인 꼴소리문자에 해당합니다
허벅다리 위 양쪽 살이 불룩한 부분으로
볼기를 가리키는 글자입니다
볼기 아랫부분 궁둥이를 뜻하며
밑과 바닥을 뜻하는 글자이기도 합니다
뼈 섞인 젓 니/뼈 섞인 젓 이臡 자는
부수 고기육肉에 어려울 난難 자를 얹은
총25획의 '꼴소리문자'에 해당합니다
소금에 절인 어물로 뼈가 섞인 젓이지요

고기육肉 자를 부수로 한
13글자를 한 자 한 자 짚어보았습니다
온통 뼈가 섞인 젓臡이기 때문에
고기肉라 하기 어려운難 글자도 있고
먹고 싶어도 썩은府 고기肉라서
도저히 먹을 수 없는 고기들도 있습니다
고기 육肉이 뒤에 육달월月로 바뀌었으니
고기 육肉이 들어간 글자는 겨우 13자이나
육달월月 부수 글자에서 본다면
세상 모든 생명체가 다 고기일 것입니다

따라서 범망계 보살계에서는
어디서부터 어디까지를 '고기'라 하고
어디서부터 어디까지를 먹어야 할 것인지
심각하게 고민해야 할 것입니다
대승보살계 범망경에서는 말씀하십니다
'일체중생의 고기를 먹지 말라'고요
바로 예서 말씀하신 일체중생이
열반경 '일체중생 실유불성'의
'일체중생'과 같은 뜻이라면 포괄적입니다
생명체란 생명체는 모두 포함되니까요

내일은 '일체중생'에 대해
다시 한 번 깊이 생각해 보자구요
-----♡-----
한자 생성의 여섯가지 원리 - Daum 팁 - http://m.tip.daum.net/openknow/39386962
-----♡-----

1
엊그제부터 일요일까지 나흘 동안
'국제불교문화 트렌드 페어'가
학여울역 1번 출구 SETEC에서 열립니다
트렌드 페어는 올해 처음 시작하였기에
규모는 박람회보다는 좀 작은 편이나
있을 것은 다 있는 박람회입니다
부담없이 담담한 마음으로
도반들과 함께 다녀가시기 바랍니다
올해 나온 7권 제 책도 함께 만날 수 있습니다
'도서출판 도반'부쓰booth에서 말입니다

2
오늘 6월 23일 토요일 오후 6시지요
2주 동안 쉰 '천자문 강좌'를 이어갑니다
파자破字풀이로 읽는 '천자문千字文 강좌'
다시 애정을 갖고 참여해 주십시오

3
오는 월요일 오후 6시 30분
서울대 호암회관 2층 마로니에홀에서
2018 GNMP동문 총회가 있습니다
그리고 하루 뒤 화요일 오후 3시에
대각사 1층 '용성선원'에서
GNMP 7기 회원 첫모임이 있습니다
제7기 GNMP 회원님들 관심 있으시길요
-----♡-----

06/23/2018
종로 대각사 '검찾는집'에서

원래 게시판(나알란다(수…)으로 가기
원래 게시판(나알란다(수…)으로 가기


범망계본141
범망계본139

번호게시판 제    목 이  름 조회 등록일
7766 나알란다(수…  이승의 독백 NEW  동봉스님 0 2018-07-21
7765 나알란다(수…  서울 지하철  동봉스님 0 2018-07-20
7764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5  동봉스님 3 2018-07-19
7763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4  동봉스님 1 2018-07-18
7762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3  동봉스님 4 2018-07-17
7761 나알란다(수…  범망계본 쉬어가기  동봉스님 20 2018-07-16
7760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2  동봉스님 39 2018-07-15
7759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1  동봉스님 48 2018-07-14
7758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0  동봉스님 61 2018-07-13
7757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9  동봉스님 76 2018-07-12
7756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8  동봉스님 92 2018-07-11
7755 나알란다(수…  범앙계본147  동봉스님 90 2018-07-10
7754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6  동봉스님 100 2018-07-09
7753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5  동봉스님 114 2018-07-08
7752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4  동봉스님 130 2018-07-07
7751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3  동봉스님 144 2018-07-06
7750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2  동봉스님 170 2018-07-05
7749 나알란다(수…  범망계본쉬어가기  동봉스님 178 2018-07-04
7748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1  동봉스님 190 2018-07-03
7747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0  동봉스님 202 2018-07-02

 
게시물 수: 7,766 /  검색:
[1][2][3][4][5][6][7][8][9][10]-[뒷10쪽] [389]  

천불동소개 |사이트맵 |운영진에게 |처음으로
 Copyleft 2001,2003 천불동(buddhasite.net)  All rights are open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