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불동 전체글 보기/검색

 알 립 니 다

 대 중 공 사

 가 입 인 사

 정자나무 그늘

 행사/번개/후기

 천불동 앨범

 순례/풍경/문화 갤러리

 가족/연인/친구 갤러리

 교계행사,공연 알림

 천불모(어머니방)

 푸른벌판(청소년)

 천불동 웹 법계 만들기


  천불동 전체 글 보기/검색 (장경각 자료 제외)

장경각 자료를 제외한 천불동의 모든 글을 보고 검색할 수 있습니다.
보기·검색·다운로드를 할 수 있습니다. 쓰기·수정·삭제·댓글달기는 원래의 게시판으로 가서 하여야 합니다.

제목   범망계본140
이름 동봉스님 날짜 2018-07-02 [05:32] 조회 202

기포의 새벽 편지-1265
범망계본140
동봉


마흔 여덟 가지 경구계

05. 불교회죄계不敎悔罪戒3
포살법회 함께모인 불자들은 경청하라
보살계를 받은이가 팔계오계 비롯하여
십계등을 범했거나 칠역죄를 지었거나
팔난중에 태어날일 동기부여 하였거나

여러가지 부처님계 범한이를 만나거든
지성으로 참회토록 가르쳐야 하느니라
그럼에도 불구하고 보살계를 받은이가
참회법을 가르치지 아니할수 있겠는가

그네들과 어울려서 대중공양 받으면서
참회하지 않는자를 스님으로 인정하고
지금까지 지은죄를 참회토록 아니하고
바른길로 인도하지 아니할수 있겠는가

보살계를 받은이가 닦아갈게 무엇인가
포살법회 참여하여 올바르게 이끔이라
그럼에도 참회법을 가르치지 아니하면
마흔여덟 경구죄중 다섯째를 범함이라
-----♡-----
 
첫째, 여덟 가지 계八戒입니다
① 불살생계不殺生戒
② 불투도계不偸盜戒
③ 불사음계不邪淫戒
④ 불망어계不妄語戒
⑤ 불음주계不飮酒戒
⑥ 불비시식계不非時食戒
⑦ 이가무관청향유도신계離歌舞觀聽香油塗身戒
⑧ 이고광대상계離高廣大床戒

위의 여덟 가지 계율에 담긴 뜻은
① 살생하지 말라는 계율
② 훔치지 말라는 계율
③ 사음하지 말라는 계율
④ 거짓말하지 말라는 계율
⑤ 술 마시지 말라는 계율
⑥ 아무때나 먹지 말라는 계율
⑦ 꽃다발을 쓰거나 몸에 향을 바르고
구슬로 된 장식물을 몸에 걸치지 말며
노래하고 춤추거나 그런 곳에 가지도 말라는 계율
⑧ 높고 넓으며 잘 꾸민 평상에 앉지 말라는 계율입니다

둘째, 오계五戒는 재가자在家者가
기본적으로 수지受持해야 하는
다섯 가지 근본 계율을 가리키는 말입니다
① 불살생계
② 불투도계
③ 불사음계
④ 불망어계
⑤ 불음주계
이들 다섯 가지 계율 해석은 팔계를 참조하십시오

셋째, 십계十戒는 20세 미만 출가수행자
사미, 사미니가 지킬 열 가지 계율입니다
① 불살생계/산 생명을 해치지 말라.
② 불투도계/주지 않는 것을 갖지 말라
③ 불사음계/음란한 행위를 하지 말라
④ 불망어계/거짓을 말하지 말라
⑤ 불음주계/술을 마시지 말라 외에
⑥ 불착향화만불향도신不着香華䰋不香塗身/
꽃다발을 쓰거나 향유를 바르지 말라
⑦ 불가무창기불왕관청不歌舞娼伎不往觀聽/
노래하고 춤추고 풍류에 빠져 구경하지도 말라
⑧ 부좌고광대상계不坐高廣大床戒/
높고 큰 평상에 앉지 말라
⑨ 불비시식계不非時食戒/
아무때나 먹지 말라
⑩ 불촉지생상금은보물不促持生像金銀寶物/
금, 은 보물을 갖지 말라 등입니다

넷째, 칠역죄七逆罪/칠차죄七遮罪입니다
① 부처님 몸에 피를 낸 죄
② 아버지를 죽인 죄
③ 어머니를 죽인 죄
④ 승단의 화합을 깨뜨린 죄
⑤ 경이나 불상을 태운 죄
⑥ 화상을 죽인 죄
⑦ 아사리를 죽인 죄입니다
만일 칠역죄, 또는 칠차죄를 범하게 되면
현생의 몸으로 계를 받을 수 없으며
목숨이 다하면 아비지옥에 떨어집니다

다섯째, 팔난八難이란 불교용어로서
불법을 만날 수 없는 8가지 어려움입니다
① 지옥地獄에 떨어졌을 때
② 아귀餓鬼의 몸
③ 축생畜生의 몸
④ 장수천長壽天에 태어났을 때
⑤ 변지邊地 외지에 태어났을 때
⑥ 맹롱음아盲聾瘖瘂시각 청각 언어 장애자
⑦ 세지변총世智辯聰 입만 살아있는 자
⑧ 불전불후佛前佛後 부처님 없는 시대입니다

이처럼 팔계, 오계, 십계, 칠역죄를 범했거나
팔난에 태어날 동기를 만들었다면
으레 참회하도록 잘 가르치고 이끌어야 합니다
보살이 이처럼 잘못된 이를 참회시키지 않은 채
함께 어울려 지내며 공양을 받으면 안 됩니다
포살布薩은 포사다Posadha의 음사音寫며
또는 우포사다uposadha의 음사로서
함께 머물다共住 계를 설하다說戒로 풀이합니다

이처럼 포살법회布薩法會는
같은 지역 안에 거주하는 비구들이
한 곳에 모여 계본戒本을 읽고 외우고
그 계본 가르침을 위반違叛했을 경우에는
죄를 고백하고 참회하는 행사입니다
일반적으로는 한 달에 2번 씩인데
매월 음력 보름과 그믐날에 봉행합니다
작은 달은 29일이 그믐이지요
대중이 함께 한 자리에서 범계를 드러내어
참회시키지 않으면 경구죄를 범함입니다

늘 자주 언급하는 것이지만
비구계는 음살도망淫殺盜妄이나
보살계는 살도음망殺盜淫妄입니다
비구계는 음행을 가장 중하게 다루고
보살계는 살생을 가장 비중있게 다룹니다
심지어 오계나 팔계 사미십계 등에서도
음행죄보다 살생죄를 크게 얘기하는데
오직 비구계에서만 음계 중심입니다
그만큼 출가수행자는 청정이지요
첫째도, 둘째도, 셋째도 오직 청정입니다
비구계는 도덕을 중시한다 하는데
실로 도덕은 청정에만 국한되지 않습니다

그러나 대승보살계에서는 사랑입니다
첫째도 사랑이고
둘째도 사랑이며
셋째도 오직 사랑이 있을 뿐입니다
사랑은 다른 말로 자비慈悲입니다
잘한 점을 칭찬玆하는 마음心이 자慈요
잘못을 비판非하는 마음心이 비悲입니다
따라서 사랑과 함께 자비慈悲에는
긍정하는 마음과 때로 부정하는 마음이
한 군데 고스란히 담겨 있습니다
비非의 마음心은 비방이 아닌 비판입니다

비구의 청정은 개인 문제에서 끝나지만
살인과 살생을 비롯하여
음주운전, 뺑소니, 폭행, 게으름
거금의 시주물 착복, 횡령, 마약, 도박
혹세무민 등은 그 영향이 사회적입니다
스님네가 살생하고 살인하고
매일같이 술에 찌들어 살고
상상 밖의 거금을 지니고
노는 입에 염불이 아니라
남의 얘깃거리만을 입에 달고 살며
혹세무민에 거짓말을 밥 먹듯 하더라도
그에게 파계란 굴레를 씌우지는 않습니다

그런데 음계를 범하면 평생 파계승입니다
비구계가 자그마치 250가지라고요
천만의 말씀입니다
한국불교에서는 오직 하나입니다
음계 하나만 계율에 해당하고
나머지 249계는 들러리일 뿐입니다
뻥긋하면 입에 담을 수 없는 욕설뿐이고
자신의 수행과 관계가 없는 데도
틈만 나면 남의 험담 뿐이며
돈만 생기면 도박이고 골프입니다
언제부터 절집안에 골프가 들어왔습니까

보살계, 포살에서는
음계淫戒만을 다루지 않습니다
팔계, 오계, 십계, 칠역죄, 심지어 팔난까지
보살행을 닦음에 있어서 문제가 되는 것은
모두 같은 가치로 심도있게 다룹니다
그런데 그러면 뭐합니까
돌아서면 음계를 제외한 모든 계율은
'바라제목차'만이 있을 뿐입니다
부처님 마지막 유언이 무엇이었습니까
'게으르지 말고 정진하라'셨습니다
게으름보다 더 큰 파계가 있다고 보십니까

정진을 안 하는 게 아니지요
종일 '남의말'로 화두를 삼으니까요
그러나 나는 내일來日을 분명 믿습니다
'남의말' 수행자는 극소수란 것입니다
이 땅에는 정말이지
목숨 떼어놓고 정진하는 수행자가
생각보다 훨씬 많다는 것입니다
그러기에 한국불교 미래는 희망적입니다
아! 보살volunteer이 필요합니다
늘 가까이에서 코칭coaching해 줄
매우 괜찮은 코치coach가 필요합니다

-----♡-----
1. 종로 대각사 정기 법회
매월 음 초하루~초사흘 10시 화엄신중법회
매월 음 보름 오전10시 미타재일 인등법회
매월 음 열여드레 10시 지장재일법회
매월 음 스무나흘 10시 관음재일법회

매주 금요일 10~13:30 대비주 기도
매일 14시~15:30 금강경 독송 기도
종로구 율곡로10길 87 대각사 대각성전

매주 토요일 18~21시 천자문 강좌
대각사 주지 동봉 스님/대각학당

2. 곤지암 우리절 정기법회
매주 일요일 10:30~13:00 일요법회

3. 우란분절 백중기도
7월8일 입재 ㅡ 8월25일/8월26일 회향
매주 토요일 10:00 칠칠재(대각사)
매주 일요일 10:30 칠칠재(우리절)


[야생화 한 송이도 이렇게 순수한데~]


07/02/2018
종로 대각사 '검찾는집'에서

원래 게시판(나알란다(수…)으로 가기
원래 게시판(나알란다(수…)으로 가기


범망계본149
범앙계본147

번호게시판 제    목 이  름 조회 등록일
7766 나알란다(수…  이승의 독백 NEW  동봉스님 0 2018-07-21
7765 나알란다(수…  서울 지하철  동봉스님 0 2018-07-20
7764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5  동봉스님 3 2018-07-19
7763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4  동봉스님 1 2018-07-18
7762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3  동봉스님 4 2018-07-17
7761 나알란다(수…  범망계본 쉬어가기  동봉스님 20 2018-07-16
7760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2  동봉스님 39 2018-07-15
7759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1  동봉스님 48 2018-07-14
7758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50  동봉스님 61 2018-07-13
7757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9  동봉스님 76 2018-07-12
7756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8  동봉스님 91 2018-07-11
7755 나알란다(수…  범앙계본147  동봉스님 90 2018-07-10
7754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6  동봉스님 100 2018-07-09
7753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5  동봉스님 114 2018-07-08
7752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4  동봉스님 130 2018-07-07
7751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3  동봉스님 143 2018-07-06
7750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2  동봉스님 170 2018-07-05
7749 나알란다(수…  범망계본쉬어가기  동봉스님 178 2018-07-04
7748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1  동봉스님 190 2018-07-03
7747 나알란다(수…  범망계본140  동봉스님 202 2018-07-02

 
게시물 수: 7,766 /  검색:
[1][2][3][4][5][6][7][8][9][10]-[뒷10쪽] [389]  

천불동소개 |사이트맵 |운영진에게 |처음으로
 Copyleft 2001,2003 천불동(buddhasite.net)  All rights are open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