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경소리(작은마음공부)

 천불동 나알란다

 영산회상(법문)

 만화,동화방

 법구경 이야기

 반야심경 강원

 천불사(불교사 공부방)


  풍경소리(작은 마음공부 이야기)
제목   거룩한 진리로 마음을 괴롭히는 온갖 번뇌의 티끌을 털어 버려라.
이름 미륵 날짜 2011-07-18 [19:54] 조회 8011
 
거룩한 스승님께서 다음과 같이 말씀하셨습니다.

이 세상에서 집착으로 인한 얽매임은 어리석음으로 이끄는 길이고,
진리에 대해 알지 못함을 날개로 하고 의심을 조건으로 하지만,
거룩한 스승을 만나면 그러한 것들은 모두 사라지고 만다.
바람이 뭉개 구름을 걷어 버리듯이,
사람이 마음을 괴롭히는 온갖 번뇌의 티끌을 털어 버리지 않는다면,
온 세상은 뒤덮이어 암흑이 될 것이니라.



(log-off) 



결코 어떠한 행위도 사라지지 않나니, 때가 되면 그 지은 자가 도로 받게 되느니라.
존경과 겸손, 만족과 감사하는 마음으로 적절한 때에 가르침을 듣는 것, 이것이야 말로 더 없는 축복이니라.

번호 제    목 이  름 조회 등록일
129  게으르지 않음이 죽지 않는 길이나니... 미륵 8031 11-23
128  단 하나의 가르침이라도 부지런히 행하라. 미륵 7770 11-22
127  원한으로 원한은 풀리지 않나니... 미륵 7642 11-16
126  견해에 대한 집착은 뛰어넘기 어렵나니. 미륵 8758 07-25
125  결코 어떠한 행위도 사라지지 않나니, 때가 되면 그 지은 자가 도로 받… [1] 미륵 8741 07-21
124  거룩한 진리로 마음을 괴롭히는 온갖 번뇌의 티끌을 털어 버려라. 미륵 8011 07-18
123  존경과 겸손, 만족과 감사하는 마음으로 적절한 때에 가르침을 듣는 것,… 미륵 8170 06-02
122  타인 때문에 우애가 깨지지 않는 이야말로 친구이니라. 미륵 8267 05-27
121  깨어 있는 한, 사랑하는 마음을 굳게 새길지어다. 미륵 8020 05-25
120  행위에 위해 천한 사람도 되고, 행위에 의해 귀한 사람도 되는 것이니… [2] 미륵 8265 05-12
119  고통과 괴로움에 잠긴 이 세상을 내 마땅히 편안케 하리라 미륵 8603 05-10
118  바르게 부모님을 섬기며, 올바른 직업을 갖고 부지런히 살라. 미륵 8253 05-10
117  그 누구에게도 상처주지 말라. 미륵 8458 05-08
116  게으름에서 벗어나 밝은 지혜로써 자기에게 박힌 화살을 뽑아라! 미륵 8748 05-07
115  정신을 흐리게 하는 모든 행위를 삼가 하라. 미륵 8949 05-07

 
게시물 수: 129 /  검색:
[1][2][3][4][5][6][7][8][9] 

천불동소개 |사이트맵 |운영진에게 |처음으로
 Copyleft 2001,2003 천불동(buddhasite.net)  All rights are opened.